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지난 주말에 ASOT Potcast 54화를 소개하면서 Classical Trancelations 에 대해 잠깐 언급했었습니다.

참고글 : 2008/10/18 - [TrancE] - A State Of Trance Official Podcast Episode 054

장난식으로 translation을 trancelation으로 차용해서 말장난한거 같다고 했었는데 그 포스트를 작성하고 54화를 감상하다 갑자기 생각나는게 있었습니다.
역시나.... 무려 2004년 센세이션 화이트의 메인 테마인 세레니티가 수록된 쟝 베인의 Classical Trancelations 과 동명의 앨범!!!
오늘 핀란드에서 발매 되었단 소리에 뒤져보니 역시나 IMEEM에서 발견할수 있어서 들어봤는데 2004년의 쟝 베인의 앨범은 클래식을 트랜스로 편곡한 앨범이었던것에 반해 이번 Lowland의 앨범은 트랜스 명곡을 클래식으로 편곡한 것이더군요.

트랙 리스트를 잠깐 훑어보자니 쟁쟁한 트랜스 클래식들이 잔뜩 수록되어 있었습니다.
ASOT podcast 54 화에서 소개되었던 아민의 커뮤니케이션도 들어있고....
CDJ 나 유수의 온라인 뮤직샵에서의 앨범 평과 같이 노 비트, 노 신쓰, 노 리프, 극적인 멜로디가 없는 뭐랄까 클래식이라기 보다는 뉴에이지나 칠아웃에 가까운 앨범으로 나왔더군요.
상당히 독특한 컨셉의 앨범임에는 틀림없을듯 합니다.

우선 트랙리스트와 앨범 소개, IMEEM에 올라온 곡들을 옮겨봅니다.


[Track List]
1. Slusnik Luna - Symphony (Orchestral Version)                             
2. Binary Finary - 1998 (Orchestral Version)                      
3. Robert Miles - Children (Orchestral Version)                    
4. Energy 52 - Caf?Del Mar (Orchestral Version)      
5. Clannad - Theme From Harry's Game (Orchestral Version)    
6. BT - Flaming June (Orchestral Version)              
7. Way Out West - Mindcircus (Orchestral Version)              
8. The Thrillseekers - Synaesthesia (Orchestral Version)            
9. Solarstone - Seven Cities (Orchestral Version)                        
10.Aalto - Rush (Orchestral Version)                                        
11.Slusnik Luna - Sun (Orchestral Version)                                  
12.Armin Van Buuren - Communication (Orchestral Version)            
13.Pulser - My Religion (Orchestral Version)                              
14.Armin Van Buuren Feat Jan Vayne - Serenity (Orchestral Version)


Maybe it's something totally different than you had expected. Cause once you've put on this cd, you won't hear any electronic beats. No synths, no riffs and no rough edged melody either. No, this release is something completely different.
It's pure relaxation. This selection of tracks is, as you might have noticed, a pack of some of the biggest trance classics around. But not as you know them!
These tracks have been "trancelated" into totally orchestral versions.

So what you get is an album with 15 of the most beautiful classical hits, to let go of all your worries and stress. Fact is, that these beauties will get the liking of not only trance lovers, but also has a good shot at being loved by parents, Grandparents and non-EDM fans.

Perfect for a quiet, cozy sunday afternoon to give your ears some rest and bring back some warmth in these cold days around Christmas. The man behind this compilation is Finnish producer Petri Alanko, who has worked under his Lowland
guise several times and brought out a range of releases, one including a team up with Orkidea, resulting in massive trance track "Masochrist"

This Finnish flautist studied in Helsinki and Freiburg, Germany and has won several admirable prices for his outstanding performance. But there's more to it
He works with the Finnish Chamber Orchestra and is also a teacher nowadays. And now he's got another successful project finished. He turned tracks like "Energy 52-Cafe Del Mar" and "Armin Van Buuren-Communication" into breathtaking
orchestral compositions which all have their special touch.

Whether you like your music emotional, joyful or sensitive, with "Classical Trancelations" you'll have guaranteed listening pleasure.
Just make sure you're prepared for a big dose of shivers. Classical Trancelations already received tremendous support by some of the biggest dj's around.
We're pretty sure you will fall in love with this one.





lowland 라는 핀란드의 뮤지션이나 프로듀서에 대해 전혀 아는 바도 없었고 구글링에서도 그다지 많은 정보는 나오지 않더군요.
이 앨범에 대해 여타의 커뮤니티들도 큰 관심을 보이지는 않았지만 맷 하드윅 포럼에서는 그나마 3페이지 정도의 토론이 있었는데 대부분의 의견은 얘가 누구냐?....앨범이 크게 임팩트가 없다....등등의 그다지 큰 호응은 얻지 못하는 모습이었습니다.
http://www.matthardwick.com/forums/showthread.php?t=24342

그런데 자꾸 DJ ORKIDEA 가 언급이 되던데 DISCOGS에 가서 놀라운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이 친구가 무려 명반 Metaverse에 프로듀서와 뮤지션으로 참여를 했었더군요!!

Metaverse 트랙리스트 보기



개인적인 감상 평이라면 동명의 2004년 쟝베인의 앨범보다는 확실히 임팩트는 떨어집니다.
아무래도 원곡들이 최고의 이모셔널한 장르라고 일컬어지는 트랜스들을 클래식으로 편곡한 것이기에 확실히 너무 심심하다고 할까요? 
하지만 그런 원론적인 핸디캡과 배경을 생각지 않고 앨범 자체로만 보면 그다지 나쁘지도 않다는 생각입니다.
특히나 몇몇 곡은 나름 괜찮다는 생각도 듭니다 - 전반적으론 원곡들을 생각하면 너무 심심하긴 합니다만.... :)
다만 오케스트라 믹스를 시도했으면 좀 더 다양한 파트를 집어넣었으면 어땠을까 하는 아쉬움은 남습니다.
건반과 스트링으로 한정된 편곡들을 듣고 있노라니 뉴에이지 초창기의 데이빗 랜츠와 나라다 뮤지션들이 강하게 생각나더군요. :)

맷 하드윅 포럼의 토론의 몇몇 글들을 인용하며 소개를 마치려 합니다.
클래식을 좋아하거나 서정적인 멜로디를 좋아하는 분들께는 한번 들어보라고 권하고 싶네요.


* Heard about this today, and I thought it'd be really good because I often think trance is an updated version of classical music, but I've just listened to the clips on CDJShop and was really disappointed.
http://cdjshop.com/cart/product.php?productid=153530
The version of Communication is the only good track, the version of Mindcircus was particularly bad.
---> 트랜스는 클래식의 업데이트 버전이라기 보단 바탕의 흐름중 하나가 클래식이라고 보는게 맞을껀데?....ㅋㅌ
Mindcircus가 좀 아니라는 의견엔 강렬히 동의......ㅡ.ㅡa

* there was a cd or something that Armada did in its early years called Classical Trancelations, but they took classical music and remixed it, this look the other way round.
Interested to hear My Religion
* Yeah the one by Jan Vayne, and bizzarely they've given this the same name.
---> 그래,그래...쟝 베인을 기억하는 어리니들이 많아서 조쿤화........ :)

* The Jan Vayne one is absolutely amazing.
this is shit (apart from the communication remix) there's no true classical style to it, it's all just piano and strings. if they'd got Jan Vayne to do it, it would've been awesome i'd imagine, or someone else who has experience of working with classical structure and arrangement. Google finds nothing about this "lowlands" character, some bedroom amateur with a good idea but no ability to carry it off and do the tunes justice comes to mind.
---> 이 무식한 넘은 왜 이 앨범이 조용조용하게 실내악처럼 진행이 되는지 전혀 이해를 못하는건지 안하고 싶은건지 자꾸 트랜스 앨범이었던 쟝 베인과 비교만....   그리고 구글링해서 안나오는건 조금만 더 깊게 검색하면 된단다..... 무려 Metaverse의 프로듀서였다...  방구석에서 구르는 아마츄어는 아니다....OTL

* surely u need strings, percussion, woodwind and brass to make it orchestral   ---> 이 의견은 100프로 공감.... OTL

* where the fuck is william orbit's barbers adagio for strings then
* Missing the point a bit, that was originally a classical peice.  Here's the BBC Orchestra doing it for you
---> 엄한거 물고 늘어지는 사람을 처음으로 진찰해주는 사람 하나 생겨남.... :)

* does is matter. it was made into trance so it dont matter if or what order it came in  ---> 그건 그래....

* in the grand scheme of thigns, no, not really.
but limited to the concept of this album, then yes.
and tbf, he's butchered most of the tunes, would you really want him butchering adagio for strings too?
* My thoughts exactly - although saying that I don't mind a couple of the ones he's done (from the samples at least)
Trance meeting orchestras and "real" instruments isn't exactly new anyway - I can vaguely recall Sven Vath doing something like it in the mid 90's when he went all postmodern for a few years.
Now, if you'd had John Williams or Angelo Badalamenti or such do something like this, that would be worth buying
* john williams, the man behind such films as...
jaws, indiana jones, close encounters, saving private ryan, star wars, ET and countless others, i think the guy qualifies
---> 점점 기대치가 높아져가는 리플들...... 존 윌리엄스라니.....OTL

* "Lowlands" is Peter Lowland (real name Petri Alanko), he's had a few under-the-radar releases and has worked closely with Orkidea on some of his tracks.   ---> 드디어 lowland 가 누구인지 감 잡는 사람 등장....




이건 이 블로그에서도 몇번 소개한 적이 있는 Jan vayne의 classical tancelatios 에 수록된 곡이자 2004 센세이션 화이트의 메인 테마인 세레너티...  트랜스에는 클래식이 원곡인 곡들이 상당히 많습니다.

쟝 베인의 곡들은 http://www.imeem.com/tag/Classical%20Trancelations/ 여기서 더 들어볼수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그것을 평하다 > Review'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태지 심포니, 그 감동의 실황...  (6) 2008.10.25
피아노의 숲  (0) 2008.10.23
Classical Trancelations by Lowland  (2) 2008.10.20
Sweet Rain - 사신의 정도  (0) 2008.10.12
Gregorian  (0) 2008.10.08
Who do you think I am?  (5) 2008.09.15

 

 

   나는 대한민국의 모든 기독교인들을...
  
 한국사회의 아주 특별한 Propaganda
  
 고구마 파는 노인네의 한탄.
  
 How  to listen TRANCE when you...

  
 10 Tunes of the second Half of '2008
 


본 포스트는 아래의 사이트에 발행되며 찿아보실수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글목록 기능과 함께 추천이 가능합니다.

  1. 김선생 2009.01.08 23:19 신고

    아.. 이런엘범도 있었군요. 정말 들어보고 싶네요.
    언젠가 시간이 되시면 무임승차권 발매를 쿨럭

    게다가 제가 2000년도 부터 사모해왔던 오키디아까지 언급해주시고 ^^
    새 엘범에서는 killa가 죽음이죠 ㅎㅎ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liebe.tistory.com BlogIcon LieBe 2009.01.09 00:08 신고

      Ohmytrance 싸이트 새로 리뉴얼 중인데 거기 준비대면 바로 승차권 발매 하겠습니다만....
      별로 기대 갖지 마세요...
      앨범이 많이 구려요.....ㅜㅜ

댓글 입력 폼



티스토리 툴바